고령층 예방접종이 일단락되고 숨 고르기에 들어갔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상반기에 백신을 접종하지 못한 우선 대상부터 5일 재개된다.

김지민
2021-07-05
조회수 66

<뉴시스> 고령층 예방접종이 일단락되고 숨 고르기에 들어갔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상반기에 백신을 접종하지 못한 우선 대상부터 5일 재개된다. 상반기와 달리 병·의원에서도 교차 접종 등을 통해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 접종이 이뤄지기 때문에 이르면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로 잔여 백신 예약이 가능하다. 고위험군 보호를 위해 4월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75세 이상 6만여명도 개별 예약을 통해 8일부터 백신을 추가로 맞을 수 있다. 이달 중순 고등학교 3학년 학생과 고등학교 교직원 등에 대한 접종 이후엔 26일 50대부터 일반 국민 예방접종이 시작된다. 상반기 미접종자부터 시작…화이자 잔여백신 예약도 5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7월 예방접종 대상은 약 630만7000명이다.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와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이 주력이었던 상반기 1차 접종과 달리 7월에는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이 1차 접종에 활용된다. ①5일-60~74세 초과예약자·30세 미만 사회필수인력 1차 접종/AZ-화이자 교차 2차 접종 6월까지 접종 대상자 중 사전예약 급증에 따른 60~74세 초과 예약자 19만7000여명과 아스트라제네카 접종이 제한됐던 30세 미만 사회필수인력 등 11만여명은 5일부터 17일까지 예방접종센터에서 화이자로 백신을 접종한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자 가운데 2차를 화이자로 접종하는 교차 접종도 5일부터 진행된다. 7월에는 앞서 국제 백신 배분 사업인 '코백스' 도입 일정 변경으로 2차 때 화이자 접종이 어려워진 조기접종 위탁의료기관 접종자 76만4000명과 군부대·교정시설 종사자 12만9000명이 우선 교차접종 대상에 포함됐다. 여기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권고 연령 상향(30세→50세 이상)으로 2차 아스트라제네카 접종이 어려워진 50세 미만 보건소 내소 접종자 5만9000명도 추가됐다. 교차 접종의 경우 이날부터 병·의원 등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이 진행된다. 이에 따라 위탁의료기관이 등록한 잔여 화이자 백신에 대해서도 당일 신속 예약이 가능하다. 추진단 관계자는 "오늘부터 위탁의료기관에서 잔여 백신을 당일 신속 예약 물량으로 등록하면 화이자 잔여 백신도 네이버·카카오 애플리케이션(앱)에 뜨게 된다"고 말했다. 이달부터 달라진 잔여 백신 활용 방안에 따라 위탁의료기관에선 예약자 수와 관계없이 백신을 개봉하고 마지막으로 개봉한 바이알(병)에서 발생하는 백신 잔여량을 당일 신속 예약 서비스에 등록하게 된다. ②8일-75세 이상 미접종자 지난 4월1일부터 예방접종을 진행한 바 있는 75세 이상과 노인시설 대상자 등은 상반기 접종을 신청하지 않았더라도 화이자 백신을 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할 수 있다. 당국은 우선 접종 대상자의 경우 접종 동의·예약 기간에 신청하지 않으면 전체 인구 1차 접종이 마무리된 이후 접종할 수 있다고 밝혀왔다. 그러나 75세 이상은 감염 시 중증화가 우려되는 고위험군이다. 게다가 75세 이상은 대상자의 87.3%가 동의해 44만2000여명, 노인시설은 96.9%가 동의해 6300여명 등만이 아직 미접종 상태여서 이들을 7월 접종 대상에 포함해도 백신 수급에 문제가 없다는 게 당국 판단이다. 다만 상반기처럼 지자체에서 대상자를 조사하고 동의를 받아 예약 접수하는 방식은 종료됐다. 이에 접종을 희망하는 75세 이상 등은 본인이나 가족 등이 예방접종센터 현장예약이나 지자체 콜센터 등에 전화 예약을 해야 한다. 접종에 동의했지만 아직 일정을 잡지 않은 75세 이상 6만여명은 6일까지 읍면종 주민센터, 시군구 노인시설 담당부서를 통해 개별 예약하면 8일부터 17일까지 접종받을 수 있다. 50대 백신 접종은 7월말부터 순차 진행 ③12일-입영장병 7~9월 입영통지서를 받은 징집병, 모집병, 부사관후보생 등 입영 예정자 약 7만명은 보건소에 입영통지서 등을 제시하고 대상자 확인·등록 후 예방접종센터에 접종 일정을 예약하면 화이자 백신을 맞을 수 있다. ④19일-고3·고등학교 교직원 고등학교 3학년 학생과 고등학교 교직원 64만여명은 관할 교육청(학교)과 예방접종센터(보건소)가 사전에 조율한 일정에 따라 사전 예약을 거쳐 19일부터 30일까지 학교별로 예방접종센터에서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다. ⑤26일-55~54세, 60~74세 사전예약자 중 미접종자 55~59세(1962~1966년 출생자) 352만4000여명은 이달 12일부터 17일까지 우선 사전예약을 하고 26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모더나 백신으로 우선 예방접종을 받는다. 50대는 백신 도입 물량과 시기에 따라 1~2주 간격으로 순차 진행되는데 55~59세는 50~54세(1967~1971년 출생자) 사전 예약일(19~24일)과 접종일(8월9~21일)에도 접종이 가능하다. 고령일수록 위중증 비율이 높아지는 점을 고려한 조처다. 26일부턴 5~6월 60~74세 사전예약자 중 ▲예약 후 건강상 이유 ▲의료기관 실수 ▲예약 연기·변경 방법 미숙지 등으로 예약 취소·접종 연기 처리된 미접종자 10만여명도 모더나로 접종이 진행된다. 사전예약 기간은 55~59세와 마찬가지로 12일부터 17일까지다. ⑥28일-고등학교 외 교육·보육 종사자 어린이집, 유치원, 초·중학교 교직원 등과 아동 복지·돌봄시설 종사자 약 112만6000명은 이달 28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화이자로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이 이뤄진다. 사전 예약은 14일부터 17일까지 진행한다. ⑦7월 말-사업체·지자체 자체 접종 부속 의원을 보유한 철강·자동차 등 대규모 사업체 44곳에선 종사자 39만791명을 대상으로 자체 접종을 모더나 백신으로 진행한다. 접종은 일반 국민 접종과 마찬가지로 7월 말 50대부터 시작한다. 지방자치단체별 자율 접종도 200만명분(400만회분) 범위에서 지역별로 백신을 할당해 진행한다. 백신은 화이자 또는 모더나가 될 전망이다.

0 0